한수원블로그
삶에 활력(力)을 더하는 이야기
모바일메뉴 열기
검색창 닫기

한수원, 사이버 공격 대비 모의훈련 실시

  • 2014.12.22.
  • 3397
  • 블로그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
  • 인쇄

1

원전자료 유출관련하여 많이 불안하시죠? 저희 한수원도 경찰 수사에 적극 협력하고 혹시 모를 사이버 해킹에도 안심할 수 있도록 오늘과 내일(22일,23일) 4개원전본부에서 사이버 원전 공격대비 모의 훈련을 실시하고 있습니다

최근 한국수력원자력의 내부 문서가 유출된 것과 관련해 공개된 자료는 핵심기술이 아닌 일반적 기술 자료로 원전 안전에 미치는 영향은 없을 것으로 확인되고 있으나, 만일의 경우를 고려해 사이버 공격에 대비한 모의 훈련을 대대적으로 진행 예정이며, 국가 최상급 중요 시설인 원전에 대해 이뤄진 사이버 공격에 대해 검찰 차원에서 엄정한 조사와 수사가 진행되고 있습니다.

사이버공격-대비-대응훈련

 

light원자력발전소 전산망 시스템 구성
원전운전 제어시스템은 물리적으로 외부와는 물론, 내부업무망과도 완전 분리, 운영되어 사이버 공격에 의한 악성코드 침투가 불가능 하도록 설계가 되어 있으며, 원자력발전소 정문에서는 신분 확인과 지문인식은 물론, 정보통신기기 반입 전 바이러스 검사를 수행하는 등 발전소 접근이 철저히 통제되어 있어 외부로부터의 물리적 공격에 대해서도 대비하고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발전소의 핵심 안전과 관련된 설비들은 아날로그 방식으로 악성코드가 영향을 미칠 수 없으며, 만일의 경우 수동 조작이 가능토록 설계되어 있어 발전소를 안전상태로 정지시킬 수 있습니다.

 

2

 

실제로 지난 19일 정오부터 사이버 위기 ‘관심’ 경보를 발령하고, 각급 기관 및 보안 관제 센터의 비상근무 태세를 유지하도록하고 있으며, 산업부도 한수원과 사이버 공격 대응 태스크포스(TF)를 구성해 비상근무를 실시 중에 있습니다.

이번 ‘사이버 공격 대비 모의 훈련’은 모형별로 마련된 10개 시뮬레이터를 통해 사이버 공격시 발전소가 안전상태를 유지할 수 있도록 조치하는 과정으로 진행 예정이며, 같은 기간 산업부에서도 원안위, 원자력안전기술원, 원자력통제기술원, 한국인터넷진흥원 등 전문기관과 합동으로 고리와 월성본부에 대해 업무망의 보안 현황 및 자료 유출이 원전 안전에 미치는 영향 등을 전반적으로 점검을 진행하여 원전 안전에 문제가 없도록 만전을 기할 예정입니다. 

원자력발전소 조종사들은 자연재해나 발전소 비상 등 각종 상황에 대비해 1년에 70시간 이상 실습 훈련하고 있으며, 이번 훈련은 최고 수준의 사이버 공격 상황 4가지 시나리오를 실제 시뮬레이터에 적용해 진행될 예정입니다.

 

* 훈련용 시나리오

 (1) 주전산기 오동작에 의한 제어봉 제어불능
 (2) 주급수 제어계통 급수 요구 신호 교란
 (3) 터빈/발전기 제어시스템 오동작에 의한 출력 급변
 (4) 소외 전력계통(스위치야드) 제어기능 상실

 

금번 훈련을 통해 발전소 조종사들이 사이버 공격에 따른 설비의 이상 동작 상황에서도 적절히 대응할 수 있는 역량을 확보함은물론, 원전 안전에 대해 국민이 안심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3

 

0

댓글 남기기

블로그지기
블로그지기
한수원의 생생한 소식과 한수원사람들의 이야기를 전합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