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블로그
삶에 활력(力)을 더하는 이야기
모바일메뉴 열기
검색창 닫기

서울 촌놈 경주 가다 ⑬_경주의 야경

  • 2015.03.26.
  • 2544
  • 블로그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
  • 인쇄

경주의 야경

 

지난 편에서 촌놈은 더 외로운 모습으로 찾아뵙겠다고 했는데요..

 

<12편_월성복원> 기억나시지 않는 분은 지난 편 클릭!  http://blog.khnp.co.kr/blog/archives/16183

 

지금부터 투척하는 사진을 보시면 아마 보시는 분들의 마음도 외로워질 것 같아요.

경주의 밤은 낮보다 아름답다고 하는데요.. 촌놈이 신라의 밤으로 모시겠습니다요~~~adore

소개해드릴 경주의 야경 명소는 동궁월지, 그리고 첨성대인데요..

경주의 수많은 야경 명소 가운데 이 두 곳이 가장 유명하고, 또 두 곳을 걸어서 보기에도 아주 좋거든요^^

 

입장시간

 

동궁과 월지는 오전 9시부터 밤 9시 30분까지 입장할 수 있습니다.

꼭 밤에 보시는 걸 추천드려요.

 

입장료

 

어른은 2,000원, 청소년 1,200원 어린이는 600원입니다.
단체 방문 시에는 할인도 되는데, 30명을 모을 수가 없어 패스~! cry

참고로… 입장권은 카드로도 구매할 수 있습니다.

촌놈은 살포시 청소년으로 우겨보고 싶었지만 통하지 않습니다.

묻지도 따지지도 않고 어른 표를 끊어주시네요..;; notsure

동궁과 월지.. 좀 생소하신 분도 계실 텐데요.. 이곳은 예전에 안압지라고 불렸던 곳입니다.

2011년에 동궁월지로 이름이 변경됐으니 이 정도는 알아주는 센스!

 

밤과 낮

 

동궁과 월지에 들어서면 이렇게 아름다운 야경이 펼쳐집니다.

참고로 낮의 모습은 이렇습니다. 어떠세요? 야간이 훠어어얼씬 더 예쁘죠? giggle

 

연회를 베풀거라

 

동궁과 월지는 신라 왕궁의 별 궁터인데요..

나라의 경사가 있을 때나 귀한 손님을 맞을 때 연회를 베풀던 곳이라고 합니다.

이렇게 아름다운 곳에서 연회를 열면… 술에 취하지도 않고 기분 최고겠죠? 캬~~~

 

연못에 빠져든다

 

연못에 비친 동궁월지 모습이 정말 아름답습니다.

 

연못의 야경

 

카메라를 들이대는 곳마다 작품이 나오니.. 아무렇게나 찍으셔도 돼요~

이렇게 연못 주위를 한 바퀴 산책할 수 있고요..

사진도 찍고 연인과 대화도 나누고, 친구들과 옛날이야기도 나누다 보면 30~40분 정도면 충분히 돌아볼 수 있어요..

촌놈은 혼자서 10분 만에 주파 완료!!hi

이렇게 동궁과 월지를 뒤로하고 슬슬 걸어가다 보면 첨성대를 볼 수 있습니다.

 

능의 야경

 

능인지 총인지 모르겠으나… 야경이 아름답습니다.

 

첨성대의 밤과 낮

 

두둥! 첨성대가 나타났습니다!! 이것이 정녕 수학여행 때 본 그 첨성대인가!!

이번에도 깨알 비교! 낮에 본 첨성대입니다. giggle

참고로 첨성대는 무료로 스윽- 들어가면 보실 수 있습니다.

 

나는 선덕여왕

 

작품명 : 촌놈, 선덕여왕을 꿈꾸다!

 

서울촌놈_13_깨알상식

 

촌놈의 깨알 상식!

첨성대는 총 362개의 돌을 27단으로 쌓아 만든 것인데요.
362라는 숫자는 1년의 평균 날수라고 하고요…(음력은 1년의 날짜가 변하니까요…)
27은 첨성대를 축조한 선덕여왕이 27대 왕이라서 그런게 아닐까 추측된다고 합니다.

특히 이렇게 돌로 쌓았음에도 첨성대는 1380여년 동안 지금까지 한번도 수리한 적이 없다고 하는데요.
한번도 무너지지 않은 비결은 첨성대 안쪽에 가득찬 흙과 돌이 무게중심을 잡고 있기 때문이라고 하네요.

그리고 ‘이 첨성대가 도대체 무엇이냐!’ 하는 것은 정확한 사실이 없다고 해요..
왜냐면 선덕여왕 때 첨성대를 쌓았다는 기록만 있을 뿐 제단인지, 무엇인지에 대한 기록은 없기 때문인데요.
다만 볼‘첨’(瞻) 자에 별‘성’(星)을 딴 이름으로 봐서 천문대라고 추측하고 있는 것이고요.

첨성대가 없어도 충분히 별을 관측할 수 있지만 왕이 별자리를 관측해서 농사를 예측하고, 그것을 통해 백성들이 왕을 믿을 수 있도록 하는.. 일종의 ‘권위의 상징’을 위해 건립했다는 겁니다.

선덕여왕은 9개 나라의 침략에 대비하기 위해 황룡사 9층 목탑도 건설한 바 있는데요.
남자 왕들도 하지 못한 것들을 해내며 삼국 통일의 기틀을 마련한 왕으로 평가받고 있습니다.

 

촌놈.. 이래봬도 엄청 똑똑하죠? 훗..

똑똑한 촌놈과 함께한 경주 야경투어였습니다!!

 

 최시예

>> ‘서울촌놈 경주가다’ 다른 편 보러 가기 <<

서울촌놈 경주가다 1편_경주 첫 출근 http://blog.khnp.co.kr/blog/archives/6475
서울촌놈 경주가다 2편_황성공원 산책 http://blog.khnp.co.kr/blog/archives/7295
서울촌놈 경주가다 3편_경주맛집금성관 http://blog.khnp.co.kr/blog/archives/8172
서울촌놈 경주가다 4편_영화경주와만나다(1) http://blog.khnp.co.kr/blog/archives/8822
서울촌놈 경주가다 5편_영화경주와만나다(2) http://blog.khnp.co.kr/blog/archives/9650
서울촌놈 경주가다 6편_보문호반 달빛걷기 http://blog.khnp.co.kr/blog/archives/10431
서울촌놈 경주가다 7편_커피숍 탐방을 떠나요 http://blog.khnp.co.kr/blog/archives/11221
서울촌놈 경주가다 8편_이스탐불 in 경주 http://blog.khnp.co.kr/blog/archives/11899
서울촌놈 경주가다 9편_신라의 소리축제 에밀레전 http://blog.khnp.co.kr/blog/archives/14774
서울 촌놈 경주 가다 ⑩_경주 최부잣집
http://blog.khnp.co.kr/blog/archives/15346
서울 촌놈 경주 가다 ⑪_패션의 거리 http://blog.khnp.co.kr/blog/archives/15774
서울 촌놈 경주 가다 ⑫_월성복원 http://blog.khnp.co.kr/blog/archives/16183

0

코멘트(5)

댓글 남기기

블로그지기
블로그지기
한수원의 생생한 소식과 한수원사람들의 이야기를 전합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