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블로그
삶에 활력(力)을 더하는 이야기
모바일메뉴 열기
검색창 닫기

[한수원 주간 HOT이슈] 7월 1주차

  • 2015.07.03.
  • 1295
  • 블로그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
  • 인쇄

한수원_한주간의이슈

 

여름의 계절인 7월이 시작되었는데요. 여러분은 여름을 맞이할 준비가 되셨나요?

그럼 뜨거웠던 한주! 한수원에서는 어떤 일들이 있었는지 알려드리도록 하겠습니다.

 

◆ 한수원, 가뭄극복 위한 댐 현장점검 강화

한수원_한주간의이슈

한국수력원자력은 정부의 가뭄극복 대책에 적극 협조하며 한강수계 발전용댐의 안정적인 용수공급을 위해 현장점검을 실시하였습니다.

한수원은 화천·춘천·의암·청평 등 발전용댐의 발전방류량을 예년보다 높이며 다목적댐에서 담당하던 용수공급 일부를 발전용댐에서 추가로 공급하는 등 가뭄극복에 앞장서고 있는데요.

이에 수차와 발전기 등 주요설비를 점검하며 안정적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만전을 다하고 있습니다. 이와 함께 조석 한수원 사장은 6월 29(월)일 팔당수력발전소의 한강수계 관리업무와 관련 설비를 점검하고 직원들을 격려한데 하였습니다.

또한 전영택 수력양수본부장도 한강수계 발전용댐들을 둘러보며 수문관리업무 및 관리 설비들을 점검하고 더불어 하계 전력수급을 위한 발전설비관리 실태를 확인할 예정입니다.

앞으로 한수원은 용수 공급에 차질이 없도록 철저한 설비 점검으로 가뭄극복에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자세히보기>>

 

◆ 한수원, 영덕사무소 개소

한수원_한주간의이슈

한국수력원자력은 지난달 24일(수) 천지원전 건설 예정지인 경북 영덕에 주민 소통을 위한 사무소를 열게되었습니다.

영덕읍 우곡리에 위치한 한수원 영덕사무소는 원전에 대한 주민들의 이해를 돕기 위한 홍보관과 주민설명회가 가능한 강당, 소통공간 등을 갖추고 있으며, 본격적인 원전건설에 앞서 현장 밀착형 사업 추진을 위해 한수원 직원들이 상주 근무하는 공간을 마련하게 되었습니다.

조석 사장은 “신규원전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서는 신뢰를 기반으로 하는 지역과의 상생협력 관계 구축이 우선으로, 지역민과 밀착 소통을 위해 건설기본계획 수립 이전에 사무소를 조기에 오픈하게 되었다”며 “지역주민 모두가 언제든지 찾아올 수 있는 소통과 쉼터 공간으로 적극 활용되기를 바란다”고 밝혔습니다.

이와 함께 앞으로 영덕군과 상생할 수 있는 다양한 지원사업 아이템을 발굴, 시행할 것이라며 신규원전 건설을 위한 영덕군과 주민의 관심을 부탁했습니다.

한수원은 영덕군이 원전유치를 신청, 지난 2012년 9월 전원개발예정지역으로 고시됨에 따라 제7차 전력수급기본계획 확정을 앞두고 신규원전 건설을 위해 군과 긴밀히 협의 중에 있습니다. 영덕사무소가 영덕 주민들과 소통의 공간이 되길 바라봅니다.

자세히보기>>

 

◆ 한수원, 국내 최초 중·대수력 설비 원천기술 확보

한수원_한주간의이슈

한국수력원자력이 국내 최초로 중·대수력* 발전설비인 15MW급 프란시스 수차·발전기 국산화를 위한 원천기술을 확보하게 되었습니다.

* 설비용량기준, 중수력 : 10MW 이상, 대수력 : 100MW이상

국내 수력발전 설비용량의 약 82%를 보유하고 있는 한수원은 수력기술개발을 선도하고 있지만, 중·대수력 국내 핵심기술의 부재로 설비 대부분을 일본, 유럽 등 해외기술에 의존하고 있습니다.

이에 한수원은 2012년 6월부터 수력 핵심기술 확보 및 설비국산화를 위해 ‘10MW급 이상 프란시스 수차·발전기 개발 및 실증’ 국가연구과제를 추진하고 있었는데요. 현재 15MW급 프란시스 수차·발전기, 제어시스템 등 주기기 설계를 완료했으며, 기술개발에 대한 예비검증을 마치고 실물 제작단계에 있습니다.

15MW 프란시스 수차·발전기 국산화 개발품은 내년 5월까지 전북 정읍에 위치한 섬진강수력 2호기에 설치해 실증시험을 완료할 계획입니다. 향후 한수원은 이번 성과를 확대 적용해 30MW급 프란시스 수차·발전기 개발 및 실증을 2020년까지 완료하고, 노후수력 현대화사업 대상인 프란시스 수차발전기 9기 전량을 국산개발품으로 대체할 예정입니다.

특히 이를 토대로 해외수력 진출과 통일 이후 북한 노후수력설비 복구사업 선점을 위한 기반을 구축할 예정에 있습니다.
한수원은 앞으로 양수발전을 포함해 수력 전 분야에 대한 단계적 기술 개발을 추진하고, 이를 통해 국내 수력전문업체 육성과 수력산업생태계 구축을 위해 노력할 것입니다.

자세히보기>>

 

2015년 7월 1주차 한수원 주간 이슈를 준비했는데요. 다음 주에는 더욱 유익한 소식으로 돌아오겠습니다.

그럼, 여러분 모두 편안한 주말 보내세요.

 

블로그지기

0

댓글 남기기

블로그지기
블로그지기
한수원의 생생한 소식과 한수원사람들의 이야기를 전합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