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블로그
삶에 활력(力)을 더하는 이야기
모바일메뉴 열기
검색창 닫기

몸이 열쇠가 되는 ‘모바일 생체보안’

  • 2015.08.31.
  • 2546
  • 블로그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
  • 인쇄

20150831_한수원_모바일생체인식_01

 

몸이 열쇠가 되는 ‘모바일 생체보안’

여러분은 첩보물 영화나 SF 영화를 좋아하시나요?

SF 영화나 첩보물을 보시면 중요한 문서나 무기를 사용하기 위해서는 지문은 물론이고 얼굴, 손 모양, 홍채, 걸음걸이, 음성 등 다양한 생체 인식 기술이 주인공이 극복(?) 해야 할 보안 시스템으로 흔히 등장하는데요.

이제는 영화에서뿐만 아니라 현실에서 다양한 생체 보안 기술이 등장하게 되었는데요.

오늘은 모바일 생체 보안 기술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 생체보안 기술이란?

사용자 개인의 생체 정보를 이용하여 사용자의 신원을 인증하기 위한 보안 기술. 지문 인증, 음성 인증, 얼굴 인증, 정맥 인증, 홍채 인증, 손금 인증, 손 모양 인증 등 개인의 고유 정보를 사용하여 개인의 신원을 식별하는 기술을 말합니다.

그렇다면 모바일 기기에 생체 보안을 적용 시 것은 지문인식이 가장 대표적입니다. 그럼 모바일 지문인식에 대해서 알아볼까요?

 

20150831_한수원_모바일생체인식_02

 

◆ 손가락을 열쇠로 사용하는 지문인식

지문인식을 모바일기기에 적용한 대표적인 기기는 바로 아이폰5S입니다.
전작인 아이폰5와 다르게 지문인식기능인 ‘터치아이디’를 추가하면서 많은 사람들의 관심을 받으면서 출시되었습니다.

기존 아이폰을 잠금 해제할 때는 비밀번호 네 자리를 입력하는 것이 보통인데, 터치아이디는 아이폰5S의 홈버튼을 누르는 것만으로 잠금을 해제하는 기능을 갖추고 있죠. 미리 등록한 사용자의 지문을 홈버튼이 읽어 비밀번호를 풀어주게 되는 것이죠.

애플은 터치아이디를 구현하기 위해 홈버튼 모양을 바꿨는데요. 지문을 읽기 위한 정전식 지문인식 센서와 센서 회로 등이 추가되었습니다. 이로써 기존에 단순히 홈으로 가기 위한 홈버튼이 첨단식 생체보안 버튼이 된것이지요.

애플은 터치아이에 정전식 지문인식 센서를 채택하였는데요. 정전식 지문인식 기술은 지문 사진을 찍어 기존 지문 정보와 대조하는 광학식 지문인식 기술과 다르게 사람의 피부를 정보로 활용하는 방식을 사용합니다.

정전식 지문인식 기술은 피부에 돌기처럼 솟은 지문을 따라 전류가 흐르는 것을 감지하고, 전류가 흐르는 것을 판별해 지문 모양을 감식하는 방식이죠. 아이폰의 터치아이는 홈버튼은 전류의 미세한 차이를 측정하고, 이 값을 이용해 지문 이미지를 구성하고 기존에 등록된 지문이미지와 대조하여 잠금을 풀게 됩니다.

 

20150831_한수원_모바일생체인식_03

 

◆ 얼굴로 잠금을 해제하는 얼굴인식 보안

지난 2011년 출시된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갤럭시넥서스’에는 사람의 얼굴을 보안 정보로 활용하는 ‘얼굴인식 잠금해제’ 기능이 탑재된 바 있습니다. 구글 안드로이드 운영체제(OS) 4.0(아이스크림 샌드위치)부터 추가된 기능으로, 사람의 얼굴을 스마트폰 앞면 카메라가 읽어 잠금 해제에 활용하는 기능입니다.

얼굴인식 보안은 얼굴을 이루는 눈과 눈썹, 코, 입 등의 위치를 바탕으로 얼굴임을 판단하는 기술이며, 조명이나 각도 등이 얼굴인식 기능에 영향을 미칠 것을 고려해 다양한 방식으로 얼굴을 분석하게 되죠.

카메라가 얼굴을 읽은 이후에는 스마트폰이 얼굴의 선 정보를 추출하고 얼굴 윤곽선이나 코, 눈의 위치정보, 선의 밀집도, 선 사이의 거리 등을 종합적으로 판단하는 과정을 거치게 되죠. 이렇게 분석된 얼굴 정보는 사용자가 기존에 등록한 얼굴 정보와 매칭돼 보안 정보로 기능하게 됩니다.

얼굴인식 기능은 카메라를 활용한다는 점에서 다른 생체보안 기능보다 인식률이 낮다는 점이 단점으로 지적되고 있는데요. 예를 들어 사용자가 안경을 쓰거나 모자를 쓰는 경우 사용자 얼굴의 선 정보가 기존 것과 크게 달라져 같은 인물로 판단할 수 없게 됩니다. 따라서 아직까지는 기술적인 보안이 많이 필요한 상태입니다.

 

오늘은 모바일 생체 보안 기술에 대해서 알아보았는데요.

현재 사용하는 모바일 생체 보안 기술은 ‘지문인식’과 ‘얼굴인식’이 대표적인데요.
여러분은 혹시 이 두 가지 기능을 사용해 보신 적 있으신가요? 혹시 사용해 보셨다면 어떻게 느끼셨나요?

편리한 보안 수단으로 이용하셨나요? 아니면 그냥 옛날처럼 다시 숫자암호를 사용하게 되셨나요? 아직까지는 모든 모바일 기기에 적용되지는 않았지만 앞으로는 생체 보안 기술이 더 다양하게 적용된다는 사실은 변함없을 것 같습니다. 모바일 생체 보안 기술이 악용되지 않고 편리하게 사람들이 사용될 날을 기대해봅니다.

 

블로그지기

0

댓글 남기기

블로그지기
블로그지기
한수원의 생생한 소식과 한수원사람들의 이야기를 전합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