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블로그
삶에 활력(力)을 더하는 이야기
모바일메뉴 열기
검색창 닫기

그까이꺼 나만 믿어! 라고 했지만 공포영화는 언제나 무섭다.

  • 2016.07.29.
  • 374
  • 블로그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
  • 인쇄

01

그까이꺼 나만 믿어!

라고 했지만 공포영화는 언제나 무섭다.

2

올해 미친듯이 더운 여름이 찾아왔다. 그리고 이 더위와 함께 개봉하는 공포영화들!

심장마비를 유발한 공포영화도 있었다지?

3

무섭지만 봐야 할 상황이 찾아왔다면, 방법을 찾아라!

4

공포영화 앞에서도 원래 강심장인 것처럼 만들어주는 방법을 소개한다.
5

번째, 뒤를 노려라

옆 사람과 같은 동선에 있다면,  놀라는 모습, 눈감는 모습 다 들킬 수밖에 없다.

6

뒷좌석에 앉아 등을 뒤로 최대한 뻗거나 벽에 최대한 밀착시켜 옆 사람 시야에서 벗어나자.

뭐가 나온다 싶으면, 눈을 감는 센스!

7

왜 눈감아! 소리친다면, “재미없어 시시해”라며 하품을 날려주자

자는 척이 최고예요~

8

번째, 마인드 컨트롤

공포영화를 보면, 분명 뭔가 나올 것 같다라는 생각이 든다. 바로 이때 집중할 수 없도록 내가 가장 행복했던 날을 모조리 끄집어내라

9

19금 상상도 허용된다. 난 소중하니까~

10

번째, 천장 쳐다보기

시선을 아래로 둔다는 것은 이미 공포영화 앞에서 무너졌음을 인정함이다.

11

“영화 안 보고 어디 보냐!“라고 태클 걸 경우 안보이니? 여자 또는 어린이”라고 대답해주자

*신내림 주의 : 진짜 보일 수 있음

12

더 좋은 방법이 있다면, 댓글고고

(좋은 건 공유하자)

13

공포영화 앞에서 꿀리지 않어~ (지디)

0

댓글 남기기

블로그지기
블로그지기
한수원의 생생한 소식과 한수원사람들의 이야기를 전합니다
목록